2015년 인터랙티비 송년의 밤이 12월 18일에 진행되었습니다.


개포동 '수정마을'에서 7년 째 진행한 연탄 배달 및 기부 활동을 마치고, 삼삼오오 강남역 '삿포로 스토리'에 모두 모였습니다.


다사다란했던 2015년을 보내며, 그 동안 못했던 이야기를 나누며 가족의 정을 나누었습니다.


그 단란했던 현장을 공유합니다~~ ^^





본의 아닌 지각으로 '송년의 밤' 첫 단추를 서강혁 제휴마케팅 부서장이 열게 되었습니다. 



[올해의 우수 사원 표창]



[2016년 사우회장 인사]


네, 얼굴로 뽑았습니다.

2016년 사우회 잘 부탁드립니다.



[사장님의 건배사]


다사다난했던 한해를 깔끔히 정리해주셨습니다~~





[레크리에이션]








No. 1 Digital Marketing Company INTERACTIVY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인터랙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도 어김없이 12월이 찾아왔습니다. ^^

직장인 분들이라면, 누구나 공식적이든 비공식적이든 송년회를 하실겁니다~


당연히 저희 인터랙티비에서도 매년 진행하고 있는데요.


보통 회사와는 다른 색다른 프로그램이 진행됩니다.

송년회 날에 사랑나눔 연탄배달 행사를 펼치는데요.

벌써, 2009년부터 시작하여, 올해가 6번째 활동입니다.

매년, 양재동 구룡마을, 남태령역 부근 전원마을 등에 사랑의 연탄 배달을 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항상 오전에 나눔행사, 늦은 오후에 송년의 밤을 보낸답니다. 

조금 힘들기는 하지만, 따스한 동네 어르신들의 마음을 느끼면, 추위가 사르르 녹는답니다.

나눔행사에 참여하고 난 후의 보람은 안해보신 분들은 모를거에요~^^


혹시 시간되는 분 있으시면, 12월 17일 (수) 남태령 전원마을로 오세요~


누구든 환영합니다.











No. 1 Digital Marketing Company INTERACTIVY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인터랙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2010년 인터랙티비가 한해를 마무리하면서 사랑나눔 송년행사를 12월 23일 가졌습니다.

1부 순서는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연탄배달 행사였구요..
장소는 서초동에 있는 산청마을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하였습니다.

서초동 산청마을은 1970년 청계천 근처에서 생활이 어려운분들이 집단이주하였고
이후 80년대 일용직 노동자분들까지 합류하시면서 현재와 같이 집단 생활지가 
형성된 곳입니다. 그러나 최근 방화로 인해 전체 50여가구중 20여가구가 
전소되어 어려움이 아주 극심한 곳이라 합니다.

이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인터랙티비 임직원 모두가 작은 정성을 
모아 연탄기부와 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연탄배달 봉사활동 스케치] 
▶슬라이드를 넘기시면 활동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2부순서는 건대입구에 있는 쾰르너 호프집에서 조촐한 송년의 밤 행사를 가졌습니다.
한해동안 수고한 모든 인터랙티비 임직원 여러분들이 서로를 격려하는 자리와
몇몇분들에게는 감사의 상까지 시상하는 뜻깊은 자리를 가졌습니다.

무엇보다도 바쁜 일상업무로 인해 서로 갖지 못한 시간을 가지면서 회포도 풀고
다양한 이야기도 나누는 재밌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송년의 밤 스케치]

▶슬라이드를 넘기시면 활동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2010년 인터랙티비 임직원 여러분 한해동안 수고 많으셨구요..
아울러, 올 한해 인터랙티비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신 고객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인터랙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1.07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깔끔하게 잘 봤어요. 나눔이라는 2음절은 언제 들어도 훈훈하네요.

    • Favicon of http://blog.interactivy.com 인터랙티비 2011.01.12 15: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저도 나눔이라는 단어는 항상 따스함을 느끼지만..
      정작 상황이 여의치 않을때 무언가 하고 싶은데 할 수 없을 때
      안타까움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