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시작페이지 점유율을 두고 소리 없는 전쟁이 한창이다. 인터넷 시작페이지란 이용자가 인터넷 접속 시 맨 처음 뜨는 화면으로 보통 인터넷 관문 역할을 한다. 특히, 이용자들이 정보검색을 비롯한 다양한 서비스를 한곳에서 이용하려는 성향으로 인해 시작페이지 점유율은 트래픽 유입량과 검색점유율과 직결된다 할 수 있다.

 

관련 시장조사 자료에 따르면 아직까지 네이버, 다음, 줌닷컴, 네이트 등 주요 포털들이 전체 시작페이지의 대부분을 점유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나, 이용자의 니즈에 맞는 틈새시장을 공략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중소형 시작페이지가 있어 화제다.

 

올해 인터랙티비가 론칭한 개방형 시작페이지 마이큐브(www.mycuve.com)가 바로 그것인데, ‘마이큐브는 주요포털, 쇼핑몰, 금융사이트 및 SNS서비스까지 원클릭으로 바로 접속할 수 있다는 것이 기존 포털형 시작페이지와 가장 큰 차이점이다. 다시 말해, 포털 시작페이지는 포털이 제공하는 서비스에 국한된 반면, ‘마이큐브를 통해서는 내가 원하는 사이트 어디든 바로 접속할 수 있다.

 

마이큐브는 론칭 후 3개월 동안 9백만 건 이상 방문기록에 순방문자수도 3백만 명에 달할 정도로 입 소문을 통해 빠르게 알려지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방문건수 대비 70%이상이 다시 방문할 정도로 이용자들의 서비스 만족도도 높게 나타나고 있다.

 

최근에 이용자가 좀더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UI를 개편해 이용자가 직접 즐겨찾기를 설정하고 배경화면도 변경할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하였을 뿐만 아니라, 이용자 별로 검색 히스토리를 추출할 수 있도록 해 개인화 기능을 확대하였다.

 

인터랙티비 전효상 그룹장은 기존 포털들이 선점하고 있는 시장에서 똑같은 방식으로 경쟁하는 것은 의미 없는 일이라면서 개방과 개인화가 시대의 키워드인 만큼 이를 확대할 수 있는 기능 제공을 통해 충성고객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이큐브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마이큐브(www.mycuve.com)’ 홈페이지에 접속해 페이지 상단에 있는 시작페이지 등록만 클릭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출처 : 연합뉴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인터랙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터넷 시작페이지 내 맘대로 바꾼다

개방형 인터넷 시작페이지 마이큐브 런칭

 

- 원 클릭으로 원하는 웹사이트 바로 접속

- 이용자 맞춤형 다양한 기능 제공을 통해 편의성 극대화

- 광고 배제해 속도 및 메뉴 가독성 강화

 

 

   

디지털마케팅 전문업체 인터랙티비(www.interactivy.com 대표이사: 문성운)는 개방형 인터넷 시작페이지 서비스인 마이큐브(www.mycuve.com)를 런칭 했다

 

인터넷 시작페이지란 인터넷 접속 시 맨 처음 뜨는 화면으로 보통 이용자들은 네이버나 다음, 구글과 같은 포털을 시작페이지로 설정해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마이큐브는 개방형 시작페이지를 지향하고 있다는 점에서 기존 포털형 시작페이지와 가장 큰 차별성을 갖는다. 기존 포털형 시작페이지는 설정된 포털 내의 컨텐츠 중심으로만 서비스가 제공되는 반면, 개방형 시작페이지인 마이큐브는 주요 포털, 쇼핑몰, 금융사이트 및 SNS서비스까지 원 클릭으로 바로 접속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주요 포털의 실시간 검색어를 비교해 확인할 수도 있다. 또한 간단한 검색은 마이큐브페이지 검색 창에서 바로 검색하면 다양한 포털에서 제공하는 검색결과를 손쉽게 얻을 수 있다.

 

마이큐브는 이용자 맞춤형 서비스를 위해 이용자가 마음대로 디자인하고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가령 이용자가 즐겨 찾는 사이트가 있다면 시작페이지에 추가 및 삭제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배경화면도 개인의 취향에 따라 손쉽게 변경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기존 포털형 시작페이지에 노출되었던 광고를 마이큐브에서는 전혀 볼 수가 없다. 인터넷 관문으로서 시작페이지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기 위해 광고를 철저히 배제해 사이트 로딩속도를 최대한 빠르게 함과 동시에 메뉴의 가독성을 높혀 이용자들의 서비스 만족도를 극대화 시켰다.

 

인터랙티비 전효상 그룹장은 너무 많은 것을 제공하려는 기존 포털 서비스에 대한 고민에서 개방형 인터넷 시작페이지 서비스 기획이 시작되었으며, 시작페이지는 인터넷 관문으로서 기능에 충실해야 된다는 기본적인 개념에서 마이큐브서비스가 탄생했다면서 앞으로도 이용자의 요구를 수렴해 편의성을 최대화 하기 위해 기본에 충실한 서비스로 계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이큐브시작페이지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마이큐브(www.mycuve.com)홈페이지에 접속해 페이지 상단에 있는 시작페이지 등록만 클릭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기사출처 : 아이뉴스24, 연합뉴스 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인터랙티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